홍대 카카오 붐 고영주 선생님과 작업한 초콜릿 수첩.
구르메 수첩 시리즈중에서 제일 달콤한 수첩이 아닐까.. 물론 지난달에 나온 디저트 수첩도 달콤하지만... ^^
개인적으로도 너무 좋아하는 초콜릿.... 그 향속에서 보냈던 몇일은 참으로 행복했다.
초콜릿 속살을 들여다 보는 재미가 솔솔... 
집어 먹기에 지쳤다면.. 마시는 초콜릿은 어떤지... 쇼콜라쇼와 아이스 쇼콜라쇼 등.. 다양한 초콜릿 음료도 소개하고 있다.
오늘 같이 구름 낮게 깔린 날엔 역시나 따뜻한 쇼콜라쇼( 핫 코코아) 한 잔이 최고입니다. ^^ 

더 자세한 내용이 궁금하다면.. 여기를 클릭!!!

http://book.interpark.com/product/BookDisplay.do?_method=detail&NVAR=PL&sc.prdNo=209603496&NVADKWD=%EC%B4%3F%EC%BD%3F%EB%A6%BF%EC%3F%3F%EC%B2%3F&sc.shopNo=0000400000&NVKWD=%EC%B4%3F%EC%BD%3F%EB%A6%3F+%3F%3F%3F%EC%B2%3F&echo_key=60090914&NVADID=480041917+0uO1003anu5dpx42006Q

초콜릿 수첩을 보다가,,, 쇼콜라쇼가 땡기면.. 여기를 클릭!!! ㅎㅎㅎㅎ.

http://book.interpark.com/product/BookDisplay.do?_method=detail&sc.shopNo=0000400000&sc.prdNo=206584080&bookblockname=b_sch&booklinkname=bprd_title


Posted by isy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천년에 한번 온다는 밀레니엄 빼빼로 데이가... 열흘앞으로 다가왔다.
방송에서 이번에 놓치면 천년을 기다려야 한다고 하길래 뭔가 했더니... 쭉 뻗은 몸매와 매혹적 카카오색 의상을 덧칠하신 빼빼로님 광고였다.. -0-;;
모든게 다 마케팅이 되는 시대... 밀레니엄 가지고 과자도 선전한다.
하긴, 학생때 나 역시도 빼빼로 종류별로 사다놓고 밤새워 특이한 포장하느라 새벽까지 두 손을 놀린날도 있으니... 것도 청춘의 한 쪽지로 기억한다 치자....
직접 만든 빼빼로와 각종 초콜릿 관련 비스킷을 한아름 선물받고.. 기분은 좋아졌다. ^^

Posted by isy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작년 이맘때.. 책 표지를 고르기 위해 참 많은 시간을 보냈습니다.
그때는 책 내용과 제일 어울리는 저 가운데 시안을 골랐는데.. 나오고 나서야 알았습니다.
띠지를 벗기면 넘 칙칙!!! 하다는 것을요.. ㅎㅎㅎㅎㅎ
그래서 지금은 살짝.. 후회하고 있지만... 그래도 다음에 또 찍게 된다면 그때는 좀 밝은 걸로 고르겠다고 다짐에 다짐을 해봅니다.
어떤게 제일 끌리시나요? 만약, 저 책들을 진짜 서점의 매대에서 본다면????

파리에서 쇼콜라쇼를 마시고 싶다면???
---->  http://book.interpark.com/product/BookDisplay.do?_method=detail&sc.shopNo=0000400000&sc.prdNo=206584080&bookblockname=b_sch&booklinkname=bprd_title



Posted by isy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늘, 뭔가 하는게 힘들어져서.
항상. 뭔가 해주는게 버거워져서.
늘. 뭔가 생각하는게 지쳐서
항상. 뭔가 결과를 바라는게 웃겨져서.
늘. 뭔가 바라게 되는게 씁쓸해서.
항상. 뭔가 기다리고 있는게 어이없어서.

룰라랄라... 잘도 이렇게 쉽게 살아왔구만. 하는 생각 끝에.
그냥. 툭. 떨어져 버린... 기분.
제대로... 하고 있는걸까...
모든것에 대해 자신감 상실.
한시간동안 뜀박질을 하며 땀을 흘려도, 이를 악물고 윗몸일으키기를 해도 별로 나아지는건 없는 저녁.
단지.. 창문 틈새로 불어오는 바람 한 톨이 시원할 뿐...
에효...


Posted by isyg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사진찍는글쟁이 2010.06.07 23:56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이 벽들을 그동안 어떻게 넘어 왔는지,
    기억 나지 않는 그러한 아찔한 순간이 있죠..

    • isygo 2010.06.09 16:0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기억하려고 하면. 또 기억이 안나고..
      아마.. 평생이 그러하겠죠.
      좋다 나빴다... ^^

  2. Gil™ 2010.06.08 09:35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너무 깊어지면 나오기 힘들어져요.... ^-^;
    가끔은 단순하게 사는게 어쩜 축복인가 싶어요.

  3. 향기™ 2010.06.08 15:13 신고 Address Modify/Delete Reply

    다들 그렇게 살걸요.
    나아지는 게 없어 보여도 내일은 분명 멋질거예요.^^*

    • isygo 2010.06.09 16:02 신고 Address Modify/Delete

      그러게요.. 남들이 나보다 너무 잘 살아도, 너무 앞서나가도 왠지 심술이. ㅋㅋㅋ.

  4. 콩콩 2010.06.08 17:02 Address Modify/Delete Reply

    다그렇다. 가끔씩 너처럼 좀 정리를 하다보면 더 명확히 다가오기도 하고....
    난 그냥 생각안하려고 한다. 그럼 또 지나가지기도 하고.....
    그리고 이런시간 또한 시간지나면 또 좋더라구.................^^

  5. 가치돌아 2010.06.09 17:30 Address Modify/Delete Reply

    아직 한번도 힘들어 하는 모습을 보지 못 해서
    뭐라~~말은은 못 하겠지만..
    그래두 누난 명랑한 모습이 젤 어울려~~~~
    청승 그만 떨고,, 밝게!! 밝게!! 오~케~~이./.^^

    • isygo 2010.06.13 22:44 신고 Address Modify/Delete

      어우야.. 청승인게야???
      가끔. 그럴때 있어. 그럴땐 그냥.. 냅둬야해. 스스로. ㅋ .. 날 덥다,, 더위먹지 말고 일해랏.

    • 가치돌아 2010.06.27 21:51 Address Modify/Delete

      그냥 냅두면 오래 가잖아.......
      한우두 먹었는데.. 지금은 괘찮은 거지..^^

어제가 화이트 데이란것도 몰랐다.
뭐, 알아도 별거 없었겠지만..  후배님이 던져준 초콜릿 한상자에 기분 좋아졌던 하루.
먹어 보고 싶었던 초콜릿. 그리고 내가 좋아하는 캬라멜이 잔뜩 들어있는 기특한 것.


Posted by isygo

댓글을 달아 주세요